본문 바로가기

[AJ셀카] AJ셀카, 신규모델 출시 잠정 중단된 경차, 중고차 시장에서는 강세

2020-01-21

2020년 01월 21일 


AJ셀카, 신규모델 출시 잠정 중단된 경차, 중고차 시장에서는 강세

 

- 1월 새해 경차, 전월비 시세 상승 12%로 1위, 거래량도 가장 많아

- 시세 상승 2위는 5% 증가세의 현대 아반떼 AD, 3위는 기아 더 뉴 K3, 4%로 1위와 큰 격차 보여

- 완성차 시장 내 경차 신모델 출시 중단, 기존 경차 단종차 취급이 시세 상승에 영향 준 것으로 보여

- 중고차 시장 시세상승 대세는 가솔린... 대기오염 문제에 입지 좁아진 디젤차량은 하락세

 

 

 

 


 

 


 

2020년 새해에도 경차의 시세가 지속적으로 상승세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대표 중고차 유통플랫폼 기업 AJ셀카가 21일 공개한 1월 중고차 내차팔기 대표시세 자료에 따르면, 1월 기아의 더 뉴 모닝 시세는 전월 대비 12%까지 올랐고, 이 달의 거래량 1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내차팔기란 고객의 중고차 차량점검부터 온라인경쟁입찰, 차량대금 및 탁송까지 AJ셀카가 직접 방문해서 대신 진행해주는 AJ셀카의 중고차판매 중개 서비스다. 간편하게 차량번호, 연락처만으로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어 고객의 편의성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매월 AJ셀카가 공개하는 대표시세는, 내차팔기를 통해 판매 완료된 차종 중 가장 높은 거래량을 보인 상위 20개 모델의 평균 시세를 취합한 데이터다.

  

이어 2위를 차지한 모델은 전월 대비 5%의 시세 상승을 보인 현대 아반떼 AD, 3위는 4%의 증가율을 보인 기아 더 뉴 K3로 집계됐다. 2,3위에 비해 1위가 유독 큰 상승률을 보인 부분이 주목할만한데, 이는 최근 신차 시장에서 전기차와 소형 SUV 차종이 큰 인기를 얻고 새로운 경차 모델 출시가 잠정적으로 중단되면서 기존 경차들도 단종이 예고된 모델처럼 시세가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이 달에는 가솔린차량들이 시세상승 차량의 주축을 이뤘다. 경차, 준 중형, 대형을 비롯해 세단과 SUV 등 차종과 상관없이 가솔린차량은 최소 2%부터 12%까지, 시세 상승 상위 8개 모델로 꼽혔다.

   

대기오염물질 배출 문제로 기존 인기였던 디젤차량의 입지가 좁아지고, 대신 가솔린과 친환경 연료차량이 자리를 대체하고 있는데 친환경차 매물은 신차 시장에서도 아직 보급단계에 있어 가솔린차량을 중심으로 시세 상승추이가 관측되는 것으로 보인다.

 

AJ셀카 관계자는 신차 시장에서의 디젤차량 선호 감소와 가솔린차량 부활 트렌드가 중고차 시장에도 확인된 것처럼 본격 확대되고 있는 친환경차 인기 트렌드 또한 올해 내로 중고차 시장에서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목록
문의하기닫기
보내는 분 @
제목
내용